XV. 결론

루터의 이름은 오늘날 세상에서 가장 유력한 교파중 하나가 사용하고 있습니다. 비록 사람들이 선뜻 루터의 이름을 사용하지만 그는 결코 이것에 동의하지 않고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첫 번째로 내가 간청하는 것은 사람들이 내 이름을 사용하지 않고 그들을 루터주의자들이 아니라 그리스도인이라 부르는 것이다. 루터가 무엇인가? 가르침은 나의 것이 아니며 내가 누군가를 위해 십자가위에서 죽지도 않았다. 고린도 전서에서 성 바울은 그리스도인들이 그들을 바울에게 속하거나 베드로에게 속한다고 부르는 것을 허용하지 않았고 단지 그리스도인들이라고만 부르라고 했다. 형편없고 냄새나는 구더기 자루 같은 내가 사람들이 그리스도의 자녀를 내 악한 이름으로 부르는 지경에 이르렀는가? 그렇지 않다. 친애하는 친구들이여, 파를 나누는 이름들을 버리고 단지 그리스도인이라 불리자. 왜냐하면 우리가 그리스도의 가르침을 받았기 때문이다. 천주교인들은 그들이 교리나 그리스도의 이름에 만족하지 않는 한 당연히 당파의 이름으로 불리고 천주교도들이 되기도 원한다. 그들의 주인은 교황이니 그들이 천주교인이 되게 하자. 나는 누구의 주인도 아니고 그렇게 되기도 원치 않는다. 나는 모든 사람들과 함께 홀로 우리의 주이신(마23:8) 그리스도의 공통의 가르침을 나눈다. [28]

마르틴 루터와 우리 주님이 우리의 형제님과 함께 시작한 그리스도인 진리의 회복을 인해 주님을 찬양합니다.


IX.

  교회에 관한 루터의 관점

X.

  목자로서의 루터

XI.

  루터의 결혼

XII.

  루터의 죽음

XIII.

  루터를 통해 회복된 항목들

XIV.

  루터의 사역에서 결여된 것들

XV.

  결론